서울시 모아타운 주민설명회 자료 중 모아타운 예상 조감도. 사진=김경 시의원
서울시 모아타운 주민설명회 자료 중 모아타운 예상 조감도. 사진=김경 시의원

[비즈월드] 서울특별시의회 보건복지위원회 소속 김경 의원(더불어민주당, 강서1)은 지난 13일 화곡1동 모아주택 신속 추진과 강서구 2곳 추가 선정 촉구를 위해 지역주민 및 서울시 관계자들과 간담회를 실시했다. 

모아타운(소규모주택정비관리지역)은 노후한 저층 주거지를 모아 하나의 아파트 단지처럼 주택을 공급하는 정비모델로 현재 강서구 화곡 1동이 대상지로 선정돼 현재 ‘관리계획 수립’ 단계에 있다.

이에 간담회에서 김경 의원은 노후도 등의 평가항목을 간소화하고 관리처분 계획인가를 생략하는 등 절차 간소화 방안을 최대한 활용해 화곡1동 모아타운 사업을 신속히 추진해 줄 것을 서울시 관계자에 주문했다.

또 얼마 전 서울시가 추가 공모 신청을 받은 강서구 2곳에 대해서도 노후한 원도심의 개발 필요성을 들어 추가 선정해 줄 것을 강력 촉구했다.

김 의원은 지역주민들의 모아타운에 대한 기대와 의지를 당일 간담회에 참석한 서울시 관계자들에게 전달했으며 “그동안 대규모 개발에서 다소 소외됐던 강서지역의 쾌적한 주거환경 보장을 위해 앞으로도 지역주민들과 소통하며 지속적으로 지역 현안을 챙겨 나가겠다”고 말했다.

[비즈월드=손진석 기자 / son76153@empas.com]

저작권자 © 비즈월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